메인비쥬얼

Press Release Humedix grows into a global health care company

컨텐츠

Title 휴메딕스, ‘코로나19 항원 진단키트’ 전세계 공급 나선다
Author Master Date 2020-06-19

-‘바이오노트’社 항원 진단키트 해외 공동판매권 확보…항원·항체 키트 보유

- 항원키트, 코로나19 감염 초기 단계 환자까지 확인 가능

㈜휴메딕스(대표 김진환)15~20분내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항원 진단키트공급에 나선다.

휴메딕스는 국내 진단키트 연구개발 전문 기업 바이오노트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바이오노트가 생산하는 항원 진단키트(NowCheckCOVID-19 Ag Test)에 대한 해외 공동 판매 권한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항원 진단키트는 기존의 항체 진단키트로는 진단이 어려웠던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초기 단계의 환자도 빠르고 편리하게, 별도의 장비 없이 확진 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인체에 침투하면 항원이 가장 먼저 반응하고 이후에 일정 시간이 지나 항체가 생성되는데, 항체 진단키트만으로는 항체 생성 전 단계의 초기 환자들은 확인이 어려웠다.

RT-PCR 방식은 민감도와 정확도 모두 우수하지만 유전자증폭기 등의 의료 장비가 필요해 의료 인프라가 취약한 국가 등에서는 확진자 진단이 제한적이었다.

휴메딕스는 항원 진단키트가 세계적으로 널리 사용되면 감염 초기에도 신속하게 결과를 확인할 수 있어 빠르게 감염자 차단이 가능해 ‘n차 감염’, ‘지역사회로의 전파예방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메딕스는 기존의 항체 진단키트 수출 논의 중인 국가 및 의료 인프라가 취약한 국가들을 중심으로 우선적 공급을 추진해 펜데믹 상황을 타개하는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가정용 상비약처럼 가정용 감염병 키트구비의 필요성이 대두되는 만큼, 항원 및 항체 키트 관련 제품들의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휴메딕스 김진환 대표는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항원·항체 진단키트를 모두 보유하고 있는 기업이 손에 꼽을 정도로 적다. 이번 해외 공동판매권 확보 계약 체결을 통해 항원진단키트, 항체 신속진단키트 등 2가지 방식의 제품을 모두 보유하게 됐다앞으로 휴대성, 신속성, 편의성이 뛰어난 항원 진단키트를 전세계에 빠르게 공급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메딕스는 지난 5월 코로나19 신속 항체진단키트(Accurate Rapid COVID-19 lgM/lgG Combo Test)에 대한 식약처 수출허가 및 ISO13485, 유럽 CE 인증 등을 획득해 수출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20여개 국가 인허가 취득을 진행 중이며, 각 국의 정부 및 파트너와 수출 물량 또한 조율 중에 있다. 아시아 및 유럽 일부 국가, 에콰도르 등에는 조율을 마치고 공급을 앞둔 상태다.

관계사인 휴온스는 이태리, 브라질 등에 RT-PCR 방식의 진단키트 등록을 완료하고 정부입찰에 참여하는 등 대규모 공급을 추진하고 있다.

Total 105, 1/9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