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비쥬얼

보도자료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으로 성장하는 HUMEDIX

컨텐츠

제목 휴온스그룹, 주주총회 개최… “신기록 성장세 이어간다”
작성자 Master 작성일 2020-03-20

- 휴온스글로벌 · 휴온스 · 휴메딕스, 원안대로 배당 · 사내외 이사 재선임 결정

    

휴온스그룹의 코스닥 상장사인 휴온스글로벌(제33기), 휴온스(제4기), 휴메딕스(제 17기)가 19일 충북 제천시 바이오밸리 내 위치한 충북테크노파크에서 각 사별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번주총에서는 지난해 실적 호조를 이끈 휴온스 엄기안 사장과 휴메딕스 김진환 부사장의 대표이사 연임이 결정됐으며, 미래성장 주도를 위한 휴온스의 성장 동력 확보 차원에서 ‘투자 및 창업 인큐베이팅(엑셀러레이팅)’을 신규 사업목적으로 추가하는 정관 변경 등이 통과됐다.

각사별로 통과된 안건을 살펴보면 먼저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김완섭)은 ▲재무제표 및 배당 (현금배당 1주당 배당금 400원, 주식배당 1주당 0.05주) ▲윤보영 사내이사 재선임 ▲탁병훈 사외이사 재선임 등의 안건을 원안대로 결정했다.

㈜휴온스(대표 엄기안)는 ▲재무제표 및 배당(현금배당 1주당 배당금 700원, 주식배당 1주당 0.1주) ▲엄기안 대표이사 재선임 ▲임덕호 사외이사 선임 등의 안건을 원안대로 통과시켰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재무제표 및 배당(현금배당 1주당 배당금 500원) ▲김진환 대표이사 재선임 ▲임문정 사내이사 신규선임 등의 안건을 원안대로 결정했다.

이밖에 3사 모두 ▲정관 일부 변경 ▲이사 및 감사보수 한도액 책정에 대한 안건을 승인받았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지난해 어려운 경제 여건에도 불구하고 성장동력 지속 확보와 사업다각화 추진을 전개해 상장 3개사 모두 사상 최대실적이라는 기록을 세울 수 있었다” 며 “휴온스그룹은 앞으로도 현 기조를 바탕으로 중장기 미래 성장을 위한 새로운 모멘텀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내실 경영을 강화해 성장 흐름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윤 부회장은 특히 올해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여성 갱년기 전용 유산균 ‘메노락토 프로바이오틱스’ 출시 ▲’나노복합점안제(HU-007)’임상 3상 결과 발표 ▲’엑사블레이트 뉴로’ 등 뇌신경 질환 치료 시장 진출 ▲’덱스콤G6’의 국내 연속혈당측정기 시장 선도 ▲미국 FDA 주사제 추가 품목허가 획득 및 시장 진출 확대 ▲비뇨기 필러시장 진출 ▲휴온스메디케어·휴베나·파나시의 전문 분야 강화 및 사업 확대 등을 꼽으며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각 사별 2019년 실적을 살펴보면, 휴온스글로벌은 연결기준 매출 4천494억원(19% 증가), 영업이익729억원 (7% 증가)을 달성했으며, 휴온스는 연결기준 매출 3천650억원(11% 증가), 영업이익 484억원(7% 증가)을 기록했다.

휴메딕스는 매출 786억원(21% 증가), 영업이익 133억원(24% 증가)을 달성하며, 상장 3사 모두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Total 100, 1/9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