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비쥬얼

보도자료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으로 성장하는 HUMEDIX

컨텐츠

제목 휴메딕스, 3Q 누적 매출액 635억원 전년비 13%↑
작성자 Master 작성일 2020-11-12

- 리즈톡스 중심 에스테틱 사업 성장 두각

 

㈜휴메딕스(대표 김진환)의 3분기는 주력 부문인 에스테틱 사업이 돋보였다.

휴메딕스는 3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 224억원, 영업이익 36억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각 4%, 1% 성장했다. 3분기 누적으로는 매출 635억원, 영업이익 96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 13%, 3%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휴메딕스는 보툴리눔 톡신 ‘리즈톡스’와 히알루론산 필러 ‘엘라비에® 프리미어’가 국내 시장에서 약진하면서 에스테틱 부문에서 59%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휴메딕스의 자회사 파나시는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 전역에서 ‘더마샤인 시리즈’ 수출이 회복세를 보였으며, 새롭게 포트폴리오로 확보한 ‘체외충격파 의료장비’, 코로나19 항원∙항체 진단키트 OEM 사업 등이 실적 상승에 힘을 보탰다.

휴메딕스의 4분기 전망도 밝다. 에스테틱 부문은 3분기 상승 흐름이 이어질 전망이며, 위탁생산(CMO) 수주와 점안제 생산라인 본격 가동 등이 4분기 실적에 반영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진단키트가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러시아, 프랑스, 콜롬비아 등에서 긴급사용승인 획득 출하를 앞두고 있으며, 미국 및 유럽, 멕시코, 남아공 등 20여개국에서도 허가 획득을 위한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파나시도 유럽 CE를 획득한 ‘더마샤인 프로’, ‘더마아크네’의 해외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최근 출시한 ‘임포88’과 ‘체외충격파쇄석기’를 통해 비뇨기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휴메딕스 김진환 대표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내수와 수출 모두 다소 둔화된 성장세를 보였으나, 4분기에는 모두 회복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CMO수주, 점안제 생산라인 본격 가동, 필러 수출 및 마케팅 강화 등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가겠다”고 밝혔다.

Total 110, 1/10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