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비쥬얼

보도자료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으로 성장하는 HUMEDIX

컨텐츠

제목 휴메딕스-에이치엘비제약, ‘장기지속형 비만∙당뇨 주사제’ 개발 협력 ‘맞손’
작성자 Master 작성일 2021-03-22

- 양사 연구 인프라 및 플랫폼 기술 교류… 시너지 기대

- GLP-1 수용체 주사제 등 비만 치료제 부작용∙단점 보완

 

휴메딕스가 에이치엘비제약과 손잡고 비만∙당뇨 치료를 위한 ‘GLP-1 수용체 작용제개량신약 개발에 나선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와 ㈜에이치엘비제약(대표 전복환)은 최근 휴메딕스 안양 본사에서 비만∙당뇨 치료용 장기 지속형 주사제의 공동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현재 대부분의 비만 치료 약물이 향정신성 의약품으로 장기 복용이 어렵고 약 중단 시에 오는 요요현상 등의 부작용에 노출되기 쉬워 이러한 단점들을 보완할 새로운 약물 개발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과 공감을 바탕으로 체결됐다.

특히, 비만 치료 약물 중 최근 가장 주목받고 있는 GLP-1 수용체 작용제 또한 혈당 제어와 체중감소 효과는 우수 하지만, 혈당관리 지속성이 떨어지고 11회 투여만이 가능하다는 단점에 대한 보완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에 휴메딕스와 에이치엘비제약은 시중의 향정신성 비만 치료제와 GLP-1 수용체 작용제의 단점을 보완하면서, 식욕을 억제하고 내장지방과 피하지방을 감소해주는 GLP-1 수용체 작용제의 약리 기전과 혈당 관리 지속력을 높인 장기 지속형 주사제를 공동으로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협약에 따라 휴메딕스가 에스테틱 사업에서의 전문성과 노하우, 연구 인프라를 제공하고, 에이치엘비제약은 장기지속형 주사제 생산 특허 기술(SMEB®)을 교류하기로 합의했다. 공동 연구개발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된 후에는 휴메딕스는 기술 이전 및 독점 판권에 대한 우선협상권을 확보하게 되며 이에 대한 로열티를 에이치엘비제약에 지급하게 된다.

에이치엘비제약 전복환 대표는 휴메딕스는 비만∙당뇨 치료제 시장을 장악하기 위한 최적의 파트너로 최대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휴메딕스와 비만∙당뇨 치료제뿐 아니라 여타 혁신 의약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휴메딕스 김진환 대표는 전세계적으로 비만은 심각한 사회적 문제이자 질병으로, 안전하고 지속적으로 뛰어난 효과를 나타내는 약물 개발에 대한 노력이 필요하다양사의 기술과 전문성, 생산력을 결합한다면 전세계 비만당뇨 치료제 시장에 한 획을 그을 수 있는 약물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의약품 시장조사기관 아이큐비아에 따르면 지난해 비만치료제 전체 매출은 전년 대비 6.6% 성장한 143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세계 비만∙당뇨병 치료제 시장도 글로벌 의약품 시장조사기관 GBI리서치에 따르면 2015년부터 꾸준히 성장해 오는 2022년에는 1,632억 달러(185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Total 123, 1/11 Page